[일상스토리]엄마, 천천히 저와 인생을 산책해요

2024-05-07

행복한 세상을 실현하는 NGO. 행복한가



"부모들이 우리의 어린 시절을 꾸며주셨으니
우리는 그들의 말년을 아름답게 꾸며드려야 한다.
- 생텍쥐페리


유일한 분신이자, 최선의 친구이자, 생의 선후배 사이인 엄마와 딸.


엄마를 온전히 끌어안고 싶은 마음을 가득 담아 써내려간 버킷 리스트가 있다.


엄마와 안경점에 가기, 스마트폰 이모티콘 선물하기,
건강 검진 같이 받기, 노래 플레이리스트 공유하기... 등.


거창하지 않지만 마냥 사랑스러운 것들을 함께 하다가
'엄마를 업고 걸어가는 봄밤'을 거닐 수 있기를.


세상의 모든 설렘을 모아 엄마에게
스무 살 시절을 선물하고 싶은 딸만 있다면,
엄마의 마음에 꽃이 피는 계절은, 바로 지금이니까.

 

- 송정림 저 <엄마와 나의 모든 봄날들>

행복한가

사업자등록번호: 122-82-08759
주소: 서울시 구로구 부광로 88 구로SKV1센터 B동 715호 

전화번호: 1661-8965

팩스: 02-2060-5718  

이메일: happyfamily@m-letter.or.kr


ⓒ 2024 all rights reserved - 사단법인 행복한가. 

SITE  by 산책

사단법인 행복한가

대표자: 최승렬 | 사업자 등록 번호: 122-82-08759

주소: 서울시 구로구 부광로 88 구로SKV1센터 B동 715호

전화: 1661-8965(10:00~17:00) | 팩스: 02-2060-5718

이메일: happyfamily@m-letter.or.kr

후원안내

우리은행 1005-501-411363 

사단법인 행복한가


ⓒ 2024 all rights reserved-사단법인 행복한가. SITE  by 산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