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나누기 > 소재응모

공모전

특별한 가족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다섯 식구 퍼즐의 완성!

    By 한송이





    남편과 6년이란 오랜기간 연애하여 결실을 맺었습니다.

    저는 하나 낳아서 키우기도 힘든게 현실이라며 자녀는 안낳고 싶다 말했는데...

    외로움을 많이 타는 남편은 아이욕심이 있었답니다.

    우리 부부를 닮은 아이 하나쯤은 있는게 좋지 않겠냐는 남편의 말에

    첫째 아이를 만났네요. 하나만 낳으니 외로울 것 같아

    둘을 낳으니 아이가 더욱 이뻐 보이고 욕심이 생기더라구요.

    그래서 이번 2018년 9월 7일에 셋째를 만났답니다.

    첫째 아들, 둘째 딸, 셋째 딸... 줄여서 저희 부부는 알딸딸 엄마, 아빠가 되었습니다.

    어딜가나 어르신들이 100점짜리 자녀를 낳앗다며 다복하겠다며 덕담을 해주시는데

    얼마나 뿌듯하고 보람되는지 모릅니다.

    이전에는 네 식구라 숫자도 짝수라 외롭지 않고 완성작이다 라고 생각했는데

    5식구가 되고 나니 어쩐지 퍼즐조각이 완성된 것 같은 생각이 들어 더욱 셋째가 애틋하고

    사랑스럽네요^^ 다섯 식구가 되다보니 더욱 집안은 북적북적 조용할 날이 없지만 웃는 날이 더 많고 행복이 더욱 배가 되어 돌아 오는 것 같습니다.

    아이들 덕분에 또 다른 목표가 생기고 희망이 생겨 저희 부부가 서로 더욱 의지하며 열심히 살아가고 있습니다^^